2022.06.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26.2℃
  • 흐림강릉 32.3℃
  • 흐림서울 27.8℃
  • 구름조금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9.4℃
  • 구름조금광주 30.4℃
  • 구름많음부산 24.2℃
  • 구름조금고창 29.8℃
  • 구름조금제주 34.1℃
  • 구름많음강화 25.1℃
  • 구름많음보은 28.7℃
  • 구름많음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30.4℃
  • 구름많음경주시 31.1℃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사회

경북, 국무령 이상룡 서거 90주년 기념 학술대회

 

 

우리투데이 이승일 기자 |  사단법인 국무령이상룡기념사업회(회장 이종주)는 6월 10일 경상북도 독립운동기념관 대강당에서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김호태 사무국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서는 이종주 회장의 인사말을 비롯해 경북북부보훈지청 김덕석 청장, 경북독립운동기념관 정진영 관장의 축사가 이어졌다.

 

 

이날 기조연설에 나선 김희곤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장은 "석주 이상룡 선생은 독립운동사에서 추구한 보수.진보와 통합의 가치를 높이 평가해야 한다"며, "보수로서 의병을, 진보로서 계몽운동과 공화주의를, 망명한 뒤에는 사회주의에 대해서도 열린 자세를 가지면서 통합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어 1주제 발표자로 나선 강윤정 안동대학교 교수는 "1910년 나라가 멸망하자 안동인들은 독립을 위한 새로운 길을 모색하며, 만주로 망명하여 한국독립운동사에서 중요한 부분을 담당했다"며, "그 가운데 신흥무관학교는 독립운동을 지속해 나갈 차세대 동량 양성을 위해 없어서는 안될 교육기관이었다"고 강조했다.

 

2주제에는 원광대학교 김주용 교수가 신흥무관학교의 세부적인 자료를 발표했으며,  3주제에서는 이성우 충남대학교 교수가 충남 아산 출신의 이세영 독립운동가에 대한 발표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