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6 (화)

  • 맑음동두천 -5.6℃
  • 맑음강릉 0.4℃
  • 맑음서울 -3.4℃
  • 맑음대전 -4.8℃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1.4℃
  • 맑음부산 0.3℃
  • 맑음고창 -4.5℃
  • 맑음제주 5.0℃
  • 맑음강화 -5.2℃
  • 맑음보은 -7.7℃
  • 맑음금산 -7.6℃
  • 맑음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문화

인천 강화군, 3년 만에 관객들과 만나는 제22회 삼랑성역사문화축제

강화도 전등사에서 개최
‘관조’라는 주제로 다채로운 공연, 전시, 체험행사 진행 예정

 

우리투데이 이승일 기자 |  삼랑성역사문화축제 조직위원회(공동위원장 장윤 전등사 회주/ 지용택  새얼문화재단 이사장/ 최종수 한국효문화센터 이사장)는 2022년 10월 1일부터 9일까지 9일 간 강화도 전등사에서 제22회 삼랑성 역사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축제는 지난 2년 동안 코로나19로 유튜브 중계를 통한 온라인 형식으로 진행했으나 올해는 관객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매년 주제를 달리하는 축제는 올해 『관조』라는 주제로 진행한다. 10월 1일 오전 10시 ‘삼랑성 미술대회와 글쓰기 대회’를 시작으로 오후 2시에는 KBS ‘역사저널 그날’과 tvN ‘벌거벗은 한국사’에서 역사를 강의하는  최태성 강사의 ‘역사 강좌- 조선왕조실록’이 준비되어 있다.
이날 오후 7시부터 방송인 전제향의 사회로 가창력이 풍부한 KCM, 정인, 정동하, 수빈, 국악소녀 양은별, 숙명 가야금연주단이 출연하는 ‘전등사 가을음악회’가 열린다. 산사의 분위기와 관중 몰입도가 뛰어나기로 소문난 전등사 가을음악회는 가수와 관객이 모두 만족하는 대표적인 음악회 중 하나다. 특히, 지난 2년 간 직접 참석할 수 없어 공연에 대한 갈증이 컸기에 이번 음악회는 많은 청중들의 참석이 예상된다. 


2일(일) 오후 1시에는 호국영령을 위한 ‘영산대재’를 갖는다. 해 마다 인천 강화지역의 호국영령을 발굴하여 위령재를 봉행하고 있는데, 올해는 강화출신 정도향 의병 위령재를 치를 예정이다. 정도향 의병은 이능권 의병대장 의진에 참여하여 군자금을 조달하거나 일본군의 동정을 살피고 의병의 편의를 제공하는 활동을 벌였다. 이 날 영산대재에는 지역 한국글로벌세프고 학생들이 고려 원종임금의 행차 재현을 하여 독특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8일(토) 오후1시에는 풍물놀이, 버나, 땅재주, 줄타기 등을 선보일 ‘남사당놀이’가 준비되어 있고, 행사 마지막 날인 9일(일) 오후1시에는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마당극 ‘귀신은 뭐하나’ 공연이 기다리고 있다. 


축제의 주제인 관조를 주제로 한 ‘현대작가전’을 비롯하여 청년작가 최인엽의 ‘여기서 저기를 그리다  전’,  전통공예 ‘규방공예 전’,  사진동아리 심연의 ‘전등사 사진 전’, ‘각종 군사 깃발 전시’, ‘연꽃 사진전’ 등 다양한 전시가 준비되어 있다. 


특히, 현대작가전은 당대의 최고 작가들이 참여하여 축제의 격을 한껏 올리고 있으며 전시장으로 활용되는 정족산사고는 조선왕조실록을 250년 간 보관했던 역사적인 장소여서 축제의 의미를 더하고 있다. 


또한, 손수건 만들기, 무료가훈 써주기, 칠보공예, 목공예, 도자물레, 은공예, 가죽공예 등 각 종 체험 행사와 먹거리 장터, 지역 특산물 장터 등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이 밖에 병인양요 승전 장수 양헌수 장군 행진은 관람객들과 사진을 찍으며 즐거운 추억을 남기는 색다른 행사로 지역 한국글로벌 셰프고등학교 학생들이 참여한다. 


여암(전등사 주지) 축제 추진위원장은 “축제는 사람들이 모여서 부대끼며 어우러질 때 빛이 난다.” 라며 “지난 2년 동안 만나지 못했던 관객들을 다시 만나게 되어 열정과 힘이 생긴다.”고 말했다. 또한, “역사 강좌를 비롯하여 다채로운 공연과 전시, 체험과 장터가 있는 축제이니 만큼 가족들이 함께 와서 맘껏 즐기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