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맑음동두천 21.3℃
  • 맑음강릉 25.6℃
  • 박무서울 22.2℃
  • 박무대전 24.0℃
  • 맑음대구 24.6℃
  • 맑음울산 23.9℃
  • 박무광주 24.9℃
  • 박무부산 22.4℃
  • 구름조금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24.5℃
  • 맑음강화 21.3℃
  • 맑음보은 21.8℃
  • 맑음금산 23.4℃
  • 구름조금강진군 24.2℃
  • 맑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2.0℃
기상청 제공

이주성 김포시장 후보, 김병수 후보 단일화 제안 거절에‘완주’선언

- 김병수 후보 측의 김포시민 선동, 범보수 후보 발언에 대해 유감 표명
- 거짓된 중상모략(마타도어)를 퍼트리는 자는 김병수 후보 바로 자신
- 김포공항 이전 논란을 규탄하는 후보는 이주성 후보가 유일

우리투데이 김요셉 기자 |  무소속 김포시장 이주성 후보는 30일 국민의힘 김포시장 김병수 후보의 단일화 제안 거부 입장문에 대해 ‘끝까지 완주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 후보는 “지난 26일 김병수 후보에게 단일화를 공식 요청했으나 오늘 입장문을 통해 거절 의사를 받았다”며 “밀실, 불법 경선 과정으로 공천된 김병수 후보가 도리어 이 후보에게 ‘범보수라는 단어로 김포시민을 선동하고 있다’라고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해 유감을 표한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 후보는 또 김 후보의 “거짓된 중상모략(마타도어)”라는 표현에 대해 “누가 거짓된 중상모략를 내세우는지 모르겠다, 불공정과 불법으로 얼룩진 공천을 통해 김포시장 후보 자격에 올라가더니 오만이 하늘을 찌른다”며 김 후보를 강력히 비판했다.

 

또한 이 후보는 “거짓된 중상모략을 퍼트리는 자는 오히려 밀실 야합으로 얼룩진 공천과정으로 경선에 이긴 김 후보이다. 즉 정상적인 후보인 양 선동하는 김 후보 바로 자신이다”고 반박했다.

 

마지막으로 이 후보는 “거짓과 불공정으로 얼룩진 후보는 반드시 시민들에게 심판받을 것”이라고 말하며 “김포공항 이전 논란에 대해 강력히 규탄하는 김포시장 후보는 이주성이 유일하다, 다른 후보들은 모두 침묵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