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일)

  • 흐림동두천 2.0℃
  • 구름많음강릉 10.4℃
  • 흐림서울 5.6℃
  • 구름조금대전 5.2℃
  • 구름많음대구 5.7℃
  • 구름많음울산 7.3℃
  • 구름많음광주 7.7℃
  • 구름조금부산 9.5℃
  • 구름조금고창 4.1℃
  • 구름많음제주 12.5℃
  • 흐림강화 2.0℃
  • 구름많음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1.6℃
  • 구름많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2.4℃
  • 구름조금거제 6.0℃
기상청 제공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에스에스콤, 초절전 기술개발로 두바이에 1조2천억 규모 수출 대박
우리투데이 이승일 기자 | 국내 스타트업 기업이 초절전 기술개발로 두바이에 1조2천억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으로 26일 서울 삼성동 기자간담회장에서는 에너지 관련 언론사 기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질문이 잇따르고, 이장헌 이에스에스콤에너지 그룹 회장은 이에 대해 답변을 이어갔다. 이장헌 회장은 해당 기술을 대한전기협회에서 10여 년간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개발했으며, '2017년 올해의 신성장기업 경영인상' 기술경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될만큼 전기절감과 전기안전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ESSCOM의 신기술을 적용하면 무효전력 감소로 발전소 가동비 등 국가예산이 대폭 줄어들며, 각 가정까지 이 기술이 도입되면 국가적으로도 예산이 절감되며, 각 가정은 절전과 더불어 전자기기의 수명이 3~4배 이상 늘어나 생활비가 크게 절감되는 국가와 국민들 모두 이득이 되는 상황이다. 이에스에스콤에너지는 이 계약에 따라 앞으로 3년간 자사 주택용 전기안전절약(ESS·Electric Safety Saving) 장치 100만대를 엔스파이어에 공급한다. 또한 이번 계약을 위해 세계적 에너지 기술 평가 전문기관인 PA컨설팅으로부터 기술·사업성 검증을 거쳤다


이미지

이미지

2022년 대통령은 누가 될것으로 보이나요? 참여기간 2021-10-09~2022-03-08





이미지


칼럼/기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