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7 (일)

  • 구름많음동두천 22.7℃
  • 흐림강릉 27.6℃
  • 흐림서울 22.7℃
  • 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9.5℃
  • 구름많음울산 28.2℃
  • 흐림광주 26.5℃
  • 흐림부산 25.8℃
  • 흐림고창 26.9℃
  • 구름많음제주 30.1℃
  • 구름많음강화 22.3℃
  • 흐림보은 22.5℃
  • 흐림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30.2℃
  • 구름많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스포츠

[기자수첩] 3월 11일, 오전 11시에 여자PBA 결승전?

 

 

우리투데이 이승일 기자 |  3월 11일 오전 11시에 공교롭게 여자PBA 결승전이 벌어진다.

3쿠션을 의미하는 '3'과 '11일 오전 11시'가 만나는 의미이다.

 

이날 여자PBA 결승전은 한국여자당구의 간판인 김가영 선수와 스롱피아비 두명의 경기가 벌어진다.

 

준결승전에서 박지현 선수에게 0-2로 지던 상황에서 어렵게 이겨서 결승전에 임하는 김가영 선수의 각오는 남다를것으로 보여진다.

 

 

상대 전적으로는 5: 1로 압도적인 우세를 보여주고 있는 스롱피아비이지만 한국여자당구의 지존인 '김가영 선수'를 만만하게만 볼수없는 어쩌면 천적과도 같은 관계가 됐다.

 

 

대한민국 여자당구를 이끌고 있는 국내 최정상의 여자PBA 결승전이 오늘(11일) 오전 11시에 벌어지는 것 또한 의미가 있어 보인다.

 

대한민국 여자당구가 활성화된다면, 당구시장의 미래는 활짝 꽃필것이다.

현재 당구시장의 판도를 바꿀수가 있다.

 

40~50대 남자, 60~70대 남자.....그러나 더이상 2~30대 남자로만 명맥을 잇기에는 한계점에 다다른 당구시장에 '여자당구'의 등장은 어쩌면 당구시장의 판도를 바꿀 엄청난 '혁명'과도 같은 일이 벌어질것이다.

 

'여자'까지 당구장에 찾아온다면 현재의 당구장(당구클럽)의 2배가 만들어져도 당구장(당구클럽)이 모자를지도 모르는 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