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월)

  • 흐림동두천 1.3℃
  • 구름많음강릉 10.6℃
  • 구름많음서울 5.2℃
  • 구름많음대전 3.9℃
  • 구름조금대구 4.4℃
  • 구름많음울산 6.3℃
  • 구름조금광주 6.7℃
  • 구름많음부산 9.6℃
  • 맑음고창 2.8℃
  • 맑음제주 12.3℃
  • 구름많음강화 0.6℃
  • 흐림보은 0.4℃
  • 구름많음금산 0.5℃
  • 구름많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사회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반성과 사과 없는 전두환 씨 사망’ 유감 공동 성명 발표

5·18기념재단, 부마민주항쟁기념재단과 공동 성명

URL복사

 

우리투데이 박현정 기자 |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이사장 지선)가 23일 고 전두환 씨 사망과 관련해 5·18기념재단, 부마민주항쟁기념재단과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성명 내용은 아래와 같다.

반성과 사과 없는 전두환 씨 사망
 
오늘 오전 전두환 씨가 사망했다. 전두환 씨는 12·12 군사 쿠데타를 일으켜 헌정 질서를 파괴했고, 5·18민주화운동의 무력 진압으로 무고한 시민의 목숨을 잃게 한 책임자이다. 집권 기간 내내 독재 통치로 수많은 이들에게 고통을 안겨주었다.

그러나 그는 이후에도 전혀 반성이나 뉘우침 없는 태도를 보여 국민을 분노케 했고, 오히려 광주 시민을 ‘폭동’이라 일컬으며 자신의 행동을 정당화하기까지 했다.

또한 1997년 반란수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 혐의로 대법원에서 선고된 2205억원의 추징금 중 1000억원에 이르는 추징금 역시 아직 내지 않았다.

전두환 씨가 국민, 특히 광주 시민에게 용서를 빌지도, 자신의 과오를 시인하지도 않고 세상을 떠난 것에 강한 유감을 표하며, 국가장으로 예우하는 일이 없기를 바란다.